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식당3' 강호동, 20년지기 팬 감동 사연에 눈물→통 큰 계산 "이제 여한이 없다"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7월 19일 금요일

▲ tvN '강식당3'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tvN '강식당3' 강호동의 팬이 강식당을 찾았다.

19일 방송된 tvN '강식당3'에서는 강호동이 20년 지기 팬을 만나 감동의 눈물을 흘렸다.

강호동은 신메뉴 '강돼파'의 시식평이 궁금해 손님 테이블을 찾았다. 매우 맛있게 먹었다며 맛에 안심한 손님은 강호동의 20년 팬이라고 밝혔다.

이 얘기를 들은 강호동은 "아니 내가 뭐라고"라며 몸둘 바 몰라하는 한편 손님은 "1박 2일 보면서 병상에서 일어났다"며 강호동을 만나는 게 버킷리스트였다고 고백했다.

감동적인 사연에 강호동은 "호동이 보이소. 호동이가 계속 기운 드릴게요"라고 마음을 전하며, 주방으로 돌아와 눈물을 참지 못했다. 하지만 주문이 들어와 바로 일을 해야 했고 요리를 하는 내내 울음을 참지 못했다.

강호동은 자신의 팬을 위해 직접 계산까지 했다. 이 소식을 들은 팬은 "이제 여한이 없다"고 팬으로서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