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프로듀스X101' 최종 데뷔그룹 '엑스원' 탄생…새 국민센터는 김요한[종합]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19년 07월 20일 토요일

▲ 엠넷 '프로듀스X101'을 통해 엑스원이라는 새로운 팀이 탄생했다.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새로운 '국민센터'는 김요한이 됐다. 19일 방송된 엠넷 '프로듀스X101'(이하 프듀X) 최종 데뷔 멤버 11인이 확정됐다. 센터는 김요한, 'X'는 이은상이다.

19일 오후부터 8시 생방송된 '프듀X'를 통해 최종 데뷔조 11인으로 김요한 김우석 한승우 송형준 조승연 손동표 이한결 남도현 차준호 강민희 이은상이 결정됐다. 1위인 '센터'는 김요한, 데뷔 멤버를 제외한 연습생 중 누적 득표수 1위인 'X' 멤버로는 이은상이 다.

최종 1위로 선발된 김요한은 "최종 1등이라는 영광스럽고 과분한 자리에 앉혀주신 국민프로듀서 여러분께 감사드린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2위를 차지한 김우석은 "항상 다수에게 사랑받을 수 있는 기회를 가지는 것은 드물고 소중한 기회라고 생각했다. 그런 기회를 4달 전 까지만해도 받을 수 있을 거라고 생각 못 해봤다"고 말했다.

이어 "방송에서 말씀드리고 싶었는데, 저를 응원해주시는 '국프'님들을 '짤랑단'이라고 부른다. 짤랑단 여러분 불철주야 저보다 최선을 다하느라 너무 고생하셨다. '프듀'에서 제가 많이 드린 게 없었다. 엑스원 김우석으로 좋은 모습으로 웃음 드리는 짤랑이의 김우석이 되겠다"고 팬들의 아쉬움을 달랬다.

끝으로 누적 득표 수 1위를 차지해 'X'로 선발된 이은상은 "아까 저기서 '이은상 데뷔하자'라는 플래카드를 봤는데 약속을 못 지킬 것 같아서 되게 죄송하다는 마음을 갖고 기다리고 있었다. 앞으로도 열심히 해서 멋있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라고 감격 어린 소감을 밝혀 눈길을 끌었다.

11인의 엑스원(X1) 멤버들은 앞으로 5년간 같은 그룹 활동을 펼친다. 김요한은 데뷔 곡의 센터로 활약할 예정이다.

엑스원은 계약기간 5년 중 2년 6개월 동안 완전체 활동을, 나머지 2년 6개월 동안 소속사 개인 활동과 데뷔조 그룹 활동을 병행하게 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