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단독]워너원 라이관린도 소속사 분쟁…계약해지 내용증명 발송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19년 07월 20일 토요일

▲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에 전속계약 해지를 통보하는 내용증명을 발송한 라이관린.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워너원 라이관린이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에 전속계약 해지를 주장하는 내용증명을 보냈다. 

20일 스포티비뉴스 취재 결과 라이관린은 최근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 해지를 일방적으로 통보하는 내용증명을 발송했다. 

한 연예계 관계자는 20일 스포티비뉴스에 "라이관린이 큐브엔터테인먼트에 전속계약 해지 통보 내용증명을 발송하고 현재 독자적으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고 밝혔다. 

큐브엔터테인먼트 측은 같은 날 스포티비뉴스에 "라이관린에게 내용 증명을 받은 것은 사실이다. 추후 공식입장을 밝히겠다"고 전했다.

최근 라이관린은 전속계약 효력 정지를 주장하는 내용증명을 발송하고, 일방적으로 소속사를 이탈했다. 한국과 중국을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하던 중 갑자기 벌어진 일이라 더욱 충격적이다. 특히 라이관린은 최근 SNS에 녹음실에서 녹음을 하는 듯한 사진까지 게재해 정식 데뷔에 대한 궁금증까지 높였던 상황.

▲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에 전속계약 해지를 통보하는 내용증명을 발송한 라이관린. ⓒ곽혜미 기자

'프로듀스101' 출신이 소속사와의 분쟁을 벌이는 것은 이번이 세 번째. 센터였던 강다니엘이 소속사 L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 효력 정지 가처분 신청을 제기, 최근 법원의 전부 인가 판정을 받고 독자 활동 중이다. 사무엘 역시 소속사 브레이브엔터테인먼트와 법적 분쟁을 이어가고 있다. 

라이관린 역시 전속계약 해지를 주장하는 내용증명을 발송하면서 '제2의 강다니엘' 사태가 오는 것은 아닌지 우려된다. 내용증명을 발송한 만큼 법적 분쟁은 불가피하다. 당분간 라이관린의 활동에는 제동이 걸릴 수밖에 없다. 

라이관린은 2017년 '프로듀스101' 시즌2에 참가, 최종 7위로 워너원의 멤버로 데뷔했다. 워너원 활동을 마치고 소속사 큐브엔터테인먼트로 돌아온 후에는 펜타곤 우석과 우석X관린으로 유닛 활동을 펼치기도 했다. 최근에는 중국에서 드라마 '초연나건소사' 등을 촬영하는 등 배우로도 활동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