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강타·우주안 "결별후 다시만났지만…이젠 끝난 인연"[양측 전문]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19년 08월 02일 금요일

▲ 강타(왼쪽)와 우주안. 출처|곽혜미 기자 khm@spotvnews.co.kr, 우주안 인스타그램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가수 강타와 레이싱모델 우주안이 "이대로 서로의 인연을 정리하기로 결정"했다며 동시에 입장을 밝혔다.

강타와 우주안은 2일 오후 같은 시간 각기 SNS를 통해 지난 1일 우주안의 SNS 영상 게재로 불거진 열애설과 관련한 글을 남겼다. 이들은 우주안이 지난 1일 2차로 올린 글은 합의 후에 나온 것이라며 이대로 인연을 정리하기로 했다고 입을 모았다. 양측이 합의를 거쳐 비슷한 시간 함께 글을 게재한 것으로 보인다. 

강타는 "작년 결별 이후, 며칠 전인 7월 말경 우주안씨와 만났습니다. 이후 연락을 하고있던 중,작년에 결별전 영상이 실수로 우주안씨 개인sns에 게재되는, 모두에게 당황스러운 상황이 발생했습니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어제 밤 우주안씨가 올린 글은 저에게 공유한 이후 올린 것입니다. 대화 결과 이대로 서로의 인연은 정리하기로 결론을 지었습니다"라며 "이미 끝난 인연이므로, 더 이상 우주안씨에게도 상처를 주고 싶지 않고, 많은 분들께도 저의 개인적인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 드립니다"라고 덧붙였다.

우주안은 또한 ":요 며칠간 제 실수로 인해 심려와 걱정을 끼쳤다"며 사과했다. 그는 "기사에 오해가 있어 어제의 피드는 강타씨와 논의후 업로드를 하였고 이후 대화 결과 서로의 인연을 여기까지 정리하기로 결정내렸다"며 "제가 실수로 올린 피드 때문에 상처받으신 강타씨 팬분 들께 대중의 사랑을 받아야 할 강타씨께도 다시 한번 죄송하다고 사과드리고 싶다"고 사과했다.

이어 "특히 가장 팬분들께 진심으로 진심으로 죄송하다. 제가 밉더라도 부디 꼭 용서 해주시고 노여움 꼭 풀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린다"고 글을 마무리했다.

우주안은 1일 자신의 SNS에 강타와 뽀뽀하는 영상을 올려 열애설에 불을 붙였다. 이후 강타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이미 몇년 전 끝난 인연"이라고 선을 그었다. 그러나 우주안이 1일 다시 SNS에 글을 올리고 "강타와 저는 교제해오다 작년 헤어졌고 최근에 다시 만남을 갖고 서로를 알아가는 중"이라고 재결합을 주장해 내내 인터넷을 달궜다.

다음은 강타 공식입장 전문

강타입니다.

개인적인 일로 많은 분들께 심려를 끼쳐드려 죄송합니다.

작년 결별 이후, 며칠 전인 7월 말경 우주안씨와 만났습니다. 이후 연락을 하고있던 중,

작년에 결별전 영상이 실수로 우주안씨 개인sns에 게재되는, 모두에게 당황스러운 상황이 발생했습니다

어제 밤 우주안씨가 올린 글은 저에게 공유한 이후 올린 것 입니다.

대화 결과 이대로 서로의 인연은 정리하기로 결론을 지었습니다

이미 끝난 인연이므로, 더 이상 우주안씨에게도 상처를 주고 싶지 않고, 많은 분들께도 저의 개인적인 일로 심려를 끼쳐드려 다시 한번 죄송하다는 말씀 드립니다.

다음은 우주안의 글 전문이다.

안녕하세요 우주안입니다.

요 며칠간 제 실수로 인해 심려과 걱정을 끼쳤습니다.

기사에 오해가 있어 어제의 피드는 강타씨와 논의후 업로드를 하였고, 이후 대화 결과 서로의 인연을 여기까지 정리하기로 결정내렸습니다.

제가 실수로 올린 피드 때문에 상처받으신 강타씨 팬분 들께, 대중의 사랑을 받아야 할 강타씨께도 다시 한번 죄송하다고 사과드리고 싶습니다.

특히 가장 팬분들께 진심으로 진심으로 죄송합니다. 제가 밉더라도 부디 꼭 용서 해주시고 노여움 꼭 풀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립니다.

스포티비뉴스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