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바리니호, 홈에서 열리는 亞 선수권대회에서 첫 우승 도전

조영준 기자 cyj@spotvnews.co.kr 2019년 08월 06일 화요일

▲ 한국 여자 배구 대표 팀 ⓒ FIVB 제공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한국 여자 배구 대표 팀이 안방에서 아시아 배구 최강에 도전한다. 

제20회 신한금융그룹 서울 아시아 여자 배구 선수권대회가 오는 18일부터 25일까지 8일간 서울 잠실체육관과 잠실 학생체육관에서 진행된다.

대회 사상 처음 한국에서 열리는 이번 대회는 아시아배구연맹(AVC)과 서울특별시가 주최하고 대한배구협회와 서울특별시체육회가 주관한다.

한국은 44년 만에 처음 아시아 여자 배구 선수권대회를 국내에서 개최한다. 아직까지 우승 경험이 없는 한국은 홈에서 첫 우승을 노린다.

이번 대회는 오는 2020년 1월에 열리는 2020 도쿄올림픽 대륙별 예선전에 출전하는 팀이 결정된다.

중국은 자국에서 열린 올림픽 대륙간 예선전 B조에서 3전 전승을 거뒀다. 조 1위를 차지한 중국은 일찌감치 도쿄 올림픽 출전을 확정지었다.

일본은 개최국 자격으로 이번 올림픽에 출전한다. 중국과 일본을 제외한 총 11개국은 이번 대회에서 올림픽 대륙별 예선전 출전 기회를 놓고 경쟁한다. 이들 가운데 상위 8개 팀이 내년 1월 태국에서 열리는 대륙별 예선이 출전한다.

참가국 13개국은 4개 조로 나뉘어 조별 예선을 치른다. 이후 순위에 따라 조를 나눠 순위를 결정하는 플레이오프를 진행한다.

한국의 역대 최고 성적은 2위다. 지난 2015년 중국 톈진에서 열린 대회에서 2위를 차지했다. 2001년 태국 나콘랏차시마 대회에서도 준우승했다. 가장 최근에 열렸던 2017년 필리핀 메트로 마닐라 대회에서는 일본, 태국에 이어 3위에 올랐다.

한국은 18일 오후 2시 이란과 첫 경기를 시작으로 19일 오후 7시에는 홍콩과 예선 리그를 펼친다. 두 경기 모두 장소는 잠실체육관이다.

티켓은 지난 2일 오후 6시부터 판매를 시작했다. 이번 대회 티켓은 경기장별 1일권으로 판매된다. 해당일 티켓을 구매할 경우 그 경기장에서 열리는 모든 경기를 관람할 수 있다.

자세한 일정과 티켓 가격은 티켓링크 홈페이지(www.ticketlink.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제20회 아시아 여자 배구 선수권대회 조 편성

A조 – 한국, 이란, 홍콩

B조 – 일본, 카자흐스탄, 호주, 인도

C조 – 태국, 대만, 뉴질랜드

D조 – 중국, 인도네시아, 스리랑카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