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시세끼' 염정아, 아궁이 만들다 기진맥진 "그냥 밥만 먹자"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8월 09일 금요일

▲ tvN '삼시세끼 산촌편'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tvN '삼시세끼 산촌편' 염정아가 아궁이 만들기에 지쳤다. 

9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산촌편'에서는 염정아·박소담·윤세아가 아궁이 만들기에 도전했다.

점심 식사 전 아궁이 만들기에 도전한 염정아·박소담·윤세아는 처음 시작부터 난관에 부딪혔다. 어떤 식으로 시작해야 하는지 난감해했고, 박소담은 인터넷 검색을 통해 아궁이 제작을 시작했다. 방법을 확인한 염정아는 윤세아와 박소담을 전두지휘 했다. 순식간에 만들어진 아궁이는 기존 버전에 비해 훨씬 견고해졌다.

하지만 박소담이 재료가 있어야 음식을 해 먹는다고 지적했고, 염정아는 "그냥 밥만 먹자. 참기름이랑 고추장에 비벼 먹으면 돼"라며 힘든 모습을 보였다.

아궁이 만들기를 마친 후 세 사람은 도착한 지 두 시간만에 물을 마시며 여유롭게 즐겼다. 점심 메뉴를 고민하던 중 염정아는 여전히 간편하게 밥을 비벼 먹자고 말했고, 윤세아와 박소담의 반응에 "국도 끓여? 이 와중에?"라며 당황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