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이콘택트' 빵빵 터지다 갑자기 오열?…신동 대신 홍현희가 특별MC[TV포커스]

정유진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8월 12일 월요일

▲ 12일 방송되는 '아이콘택트' 예고가 공개됐다. 제공ㅣ채널A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채널A가 선보이는 신개념 침묵 예능 프로그램 ‘아이콘택트’가 새로운 사연으로 무장한 2회를 선보인다.

12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되는 채널A ‘아이콘택트’ 2회에는 1회 말미를 장식했던 방송인 박명수를 비롯해 19살 어린 나이에 엄마가 된 싱글맘과 7세 아들, ‘할머니바라기’ 손자와 할머니까지 다양한 출연자들이 가슴 떨리는 눈맞춤을 시도한다.

첫 번째 에피소드의 신청자는 혼자서 아들을 키우며 워킹맘 겸 싱글맘으로 살아가고 있는 엄마로, 그녀의 고민은 최근 갑자기 7살 아들이 던진 ‘가출 선언’이었다.

MC 이상민은 싱글맘 신청자의 사연에 “어릴 때 어머니께 재혼하지 말라고 한 것이 정말 후회된다. 어린 마음에, 모르는 사람한테 아빠라고 하는 것에 대한 두려움이 컸다”고 ‘싱글맘’ 슬하에 자란 자신의 이야기를 밝혔다.

그는 “지금 어머니는 40년 이상을 내 말 한 마디 때문에 혼자 지내셔서 죄송한 마음이 너무 크다”며 마음 아파했다. 또 “크면서 아이가 엄마한테 바라는 것은 계속 달라질 수 있는데, 지금 아이가 가출을 했던 것을 보면 엄마에 대한 어떤 실망이 있었을 수도 있다. 서로 눈맞춤을 시도하는 건 정말 잘 하는 일”이라며 응원을 보내기도 했다.

▲ 12일 방송되는 '아이콘택트' 예고가 공개됐다. 제공ㅣ채널A

이어진 에피소드에선 불만 가득하던 박명수를 ‘얼음’으로 만들어버린 눈맞춤 상대가 마침내 공개된다. 눈맞춤 전에는 만사 귀찮은 듯하던 박명수는 상대를 확인하고는 “어이가 없네”라면서도 눈물을 억지로 참는 듯한 표정을 보여, 그의 앞에 앉은 인물에 대해 여러 가지 추측을 불러일으켰다.

이날 박명수의 눈맞춤을 통해서는 몇 년 동안 박명수를 둘러싸고 파다했던 어떤 소문의 ‘진실’이 밝혀질 예정이어서, 눈맞춤 상대의 정체와 함께 더욱 큰 궁금증을 자아낸다.

마지막 에피소드는 ‘할머니바라기’로 눈빛만 봐도 할머니에 대한 애정이 넘치는 손자와 연로한 할머니의 눈맞춤을 담는다. 할머니의 모습을 오롯이 두 눈에 담은 손자와, 그런 손자를 사랑스러운 듯이 지켜보는 할머니의 사이에는 애틋한 사연이 있다. MC들 중 한 명은 이들의 눈맞춤에 북받쳐오르는 감정을 참지 못하고 ‘폭풍 오열’해, 진행 불가 사태가 벌어지기도 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스페셜 MC 홍현희가 신동 대신 출격, 깨소금 쏟아지는 신혼 금슬을 자랑하며 강호동과 이상민의 질투 가득한 눈빛을 유발했다. 채널A의 신개념 침묵 예능 ‘아이콘택트’ 2회는 8월 12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press@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