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골목식당' 백종원, 부천 중화떡볶이집 첫 시식 "고속도로 휴게소 같다"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8월 14일 수요일

▲ SBS '골목식당'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SBS '골목식당' 백종원이 중화 떡볶이집 메뉴를 첫 시식했다. 

14일 방송된 SBS '골목식당'에서는 부천 대학로의 중화 떡볶이집을 기습점검했다.

백종원은 부천 대학로 중화 떡볶이집을 기습방문했다. 떡볶이집은 부부와 시누이가 함께 운영하는 독특한 곳이었다. 백종원이 주문한 건 중화 떡볶이와 우삼겹 샐러드면이었다.

홀로 식당에 남아 시식을 시작한 백종원이 두 가지 메뉴를 주문한 이유는 기성품이 아닐 거 같아서였다. 메뉴 수가 너무 많아 고속도로 휴게소를 연상시키는 건 물론 기성제품을 많이 사용할 수밖에 없다 판단한 것.

이어 떡볶이를 시식한 백종원은 느끼하다고 지적했다. 하지만 남사장은 매운 맛을 중화시키기 위해 과거에 비해 "줄인 거다"라고 대답했고, 심지어 여사장은 "기름이 적다고 생각했다"고 말해 백종원과 사뭇 다른 의견을 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