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라디오스타' 허재 "박중훈, 학창시절 공부 안하고 기타만 쳐" 폭로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8월 14일 수요일
▲ '라디오스타'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라디오스타'에 출연한 농구감독 출신 허재가 학창시절부터 절친이었던 배우 박중훈에 대해 폭로했다. 

14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기획 김구산 / 연출 최행호, 김지우)는 박중훈, 허재, 김규리, 노브레인 이성우가 출연한 '경력자 우대' 특집으로 꾸며졌다.

이날 허재는 박중훈의 권유로 '라디오스타'에 출연하게 되었음을 전했다. 허재는 박중훈과 같은 대학교 출신임을 전하며 "나는 체교과였는데, 사실은 처음부터 연극영화과에 지원하고 싶었다. 그럼 박중훈과 과 동기였을 것"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이어 허재는 "박중훈은 정말 공부를 안했다. 고등학생 때 지켜보면 공부를 하나도 안 하고 기타만 치고 그랬다"라고 폭로했다. 이에 박중훈은 "정말 힘들었다. 공부를 하고싶은데 뜻이 있어서 기타만 쳤던 것. 얼마나 힘들었는지 알아요?"라고 너스레를 떨어 폭소를 유발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