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4G 연속 무안타' 추신수, 토론토 상대 2볼넷 2삼진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19년 08월 15일 목요일
▲ 추신수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텍사스 레인저스 추신수가 볼넷 2개를 얻었지만, 안타는 기록하지 못했다.

추신수는 15일(한국시간) 캐나다 온타리오주 토론토 로저스 센터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토론토 블루제이스와 경기에 1번 지명타자로 선발 출전해 3타수 무안타 2볼넷 2삼진을 기록했다. 시즌 타율은 0.269에서 0.267까지 떨어졌다. 이날 경기까지 추신수는 4경기 연속 무안타 침묵에 빠졌다. 텍사스는 7-3으로 이겼다. 

1회초 2루수 땅볼로 물러난 추신수는 팀이 1-0으로 앞선 2회초 2사 1, 2루에 타석에 나서 볼넷을 얻어 팀에 만루 기회를 제공했다. 그러나 2번 타자 대니 산타나가 1루수 땅볼로 물러나 대량 득점으로 연결되지는 않았다.

추신수는 4회초 1사 1, 3루에 세 번째 타석을 맞이했다. 델리노 드실즈 도루로 1사 2, 3루. 2타점 기회를 만났지만, 추신수는 헛스윙 삼진을 기록했다. 추신수가 삼진으로 물러났지만, 산타나가 2타점 2루타, 엘비스 앤드루스가 1타점 적시타를 쳐 텍사스는 4-0 리드를 잡았다.

6회초 추신수는 1사 주자 없을 때 볼넷을 얻어 1루를 밟았다. 그러나 산타나 1루수 땅볼 때 2루에서 아웃됐다. 8회초에는 서서 삼진을 당하며 이날 경기를 마쳤다.

스포티비뉴스 박성윤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