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극적인 골 취소, 모우라 "고마워! VAR!"

김도곤 기자 kdg@spotvnews.co.kr 2019년 08월 18일 일요일

▲ 동점골을 넣은 루카스 모우라
[스포티비뉴스=김도곤 기자] "고마워 VAR!"

루카스 모우라(토트넘)이 토트넘을 구한 VAR에 감사를 표했다.

토트넘은 18일(한국 시간) 영국 맨체스터의 에티하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2라운드에서 맨체스터 시티와 2-2 무승부를 거뒀다. 일방적으로 맨시티에 밀렸으나 기적적인 골 결정력으로 두 골을 넣으며 승점 1점을 획득했다.

이번 시즌부터 프리미어리그에 도입된 VAR의 힘이 발휘됐다. 맨시티는 후반 추가 시간 가브리엘 제주스가 극적인 골을 넣었다. 하지만 기쁨도 잠시, VAR 판독 후 아이메릭 라포르트의 핸드볼 파울이 선언돼 골을 취소됐고 결국 경기는 무승부로 끝났다.

경기 후 영국 '스카이스포츠'와 인터뷰에서 극적인 동점골을 넣은 모우라는 "VAR만 봤다. VAR에게 감사하다"는 소감을 남겼다.

모우라는 "맨시티의 골이 취소된 순간은 정말 미치는 순간이었다. 거의 경기 끝자락이었다. 그때 경기가 이대로 끝나겠구나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경기력에 대해서는 "좋은 경기력이었다고 생각한다. 맨시티 원정이 얼마나 어려운지 잘 알고 있기 때문에 좋은 결과다"라고 평가했다.

▲ 골 취소에 대해 항의하는 제주스
스포티비뉴스=김도곤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