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키썸 "4개월 만의 컴백, 다이어트 열심히 했다"

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2019년 08월 20일 화요일

▲ 키썸이 20일 오후 열린 쇼케이스에서 포토타임을 갖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곽혜미 기자 khm@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키썸이 4개월 만의 컴백 소감을 밝혔다. 

키썸은 20일 오후 서울 강남구 청담동에서 네 번째 미니앨범 '예술' 쇼케이스를 열고 "다이어트를 열심히 했다"고 근황을 전했다. 

키썸의 신곡 '술이야'는 가스펠 힙합 장르로, 술자리에서 주로 사용되는 언어와 리듬을 사용한 친숙한 훅이 특징. 기쁠 때나 슬플 때 늘 사람들과 함께 하는 술을 이용한 가사와 '마셔라' 등 술자리 추임새를 이용한 멜로디가 대중의 공감을 얻을 것으로 기대된다.

키썸은 "컴백을 앞두고 다이어트를 열심히 했다. 취미생활도 열심히 한 것 같다"고 근황을 전했다.

신곡 '술이야'에 대해서는 대중의 지지를 받을 것으로 자신했다. 키썸은 "기존의 술 노래라고 하면 잔잔하거나 이별 분위기였는데, 제 곡은 '미쳤다', '너무 신난다'는 이야기가 나온다. 기대해주시면 좋겠다"고 말했다.

키썸은 20일 오후 6시 타이틀곡 '술이야'를 비롯한 네 번째 미니앨범 '예술' 음원을 공개하고 활동에 들어간다.

스포티비뉴스=장진리 기자 mari@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