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포츠타임 톡] 5타점으로 돌아온 로맥 "부상으로 출전 못해 팀에 미안"

김건일 기자 kki@spotvnews.co.kr 2019년 08월 22일 목요일
▲ 로맥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인천, 김건일 기자] 0-2에서 2-2로 따라붙는 2타점 동점 적시타, 4-6에서 6-6을 만드는 2타점 동점 적시타까지.

모두 돌아온 4번 타자 제이미 로맥의 손에서 나왔다.

희생플라이로 올린 타점을 더해 홀로 5타점을 쓸어담은 로맥의 활약에 SK는 22일 인천SK행복드림구장에서 열린 '2019 신한은행 MYCAR KBO리그' 한화와 경기에서 8-6으로 역전승을 거뒀다.

로맥은 "시즌 막바지 매 경기가 중요한데 부상으로 출전하지 못해 팀에 매우 미안했다"며 "산체스가 부상으로 선발 등판하지 못해 오늘 경기가 힘들 것으로 예상했다. 부상 복귀전에서 팀 승리에 귀중한 5타점을 기록해 기쁘다"고 말했다.

로맥은 "이 기회를 빌어 부상에서 최대한 빠르게 복귀할 수 있도록 나에게 많은 시간을 할애해 준 박창민 코치를 비롯한 트레이닝 코치들에게 감사하다"며 "남은 시즌 특별한 목표는 없다. 부상 없이 매 경기 출전해서 팀의 정규 시즌 우승에 도움이 되고 싶다. 팬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덧붙였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