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시세끼' 염정아X정우성 떡볶이 합작, 박소담은 튀김…만족스런 한낮의 분식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8월 23일 금요일

▲ tvN '삼시세끼 산촌편'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tvN '삼시세끼 산촌편' 점심 메뉴로 수제비떡볶이를 준비했다. 

23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산촌편'에서는 정우성이 능숙하게 수제비 반죽을 만들었다.

정우성은 점심 메뉴인 수제비 떡볶이를 위해 직접 반죽에 나섰다. 능숙한 솜씨로 반죽을 시작한 정우성에 염정아는 안심했고, 떡볶이에 넣을 다른 메뉴를 준비했다.

정우성은 반죽이 잘 되지 않자 물과 밀가루를 늘렸고 윤세아는 "점점 반죽이 커져요"라며 웃었다. 거기다 '큰손' 염정아가 준비한 떡볶이 재료도 양이 어마어마했다. 염정아는 "떡볶이 양이 10인분 넘어"라며 엄청난 양의 재료를 확인했다.

완성된 떡볶이를 시식한 정우성은 "장난아니다"라며 감탄했고, 염정아는 "불 때문이다"라며 서로 칭찬하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한편, 박소담은 떡볶이와 함께 먹을 튀김을 준비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