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뱃살 너무 귀여워" 이종현, BJ박민정에 DM?…'단톡방 논란' 자숙 끝났나[종합]

정유진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8월 28일 수요일

▲ 이종현(왼쪽)으로 추정되는 계정이 유튜버 박민정에 메시지를 보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한희재 기자, 출처ㅣ박민정 SNS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인기 BJ 겸 유튜버 박민정이 그룹 씨엔블루 이종현에게 받은 메시지로 추정되는 게시물을 게재했다. 문제는 이종현이 최근 세간의 '정준영 단톡방' 멤버로, 그는 정준영이 불법 촬영한 영상을 보고 부적절한 대화를 나눠 논란을 일으켰던 바 있다.

BJ 박민정은 2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는 "엥 씨엔블루 이거 진짜인가"라는 글귀와 함께 'cnbluegt'라는 계정으로부터 받은 메시지를 공개했다.

▲ 이종현으로 추정되는 계정이 박민정에 메시지를 보냈다. 출처l박민정 SNS, 이종현 SNS

해당 메시지에 'cnbluegt' 계정은 박민정에 "유튜브 너무 잘 보고 있어요. 재밌는 거 많이 올려주세요"라고 보내는가 하면, "뱃살 너무 귀여우세요"라고 말했다. 그런데 해당 계정은 이종현의 개인 계정. 이종현은 지난 3월 이른바 '정준영 단톡방' 논란 이후 해당 계정에 게시물을 삭제, 비공개로 계정을 전환했다. 

▲ 이종현. ⓒ곽혜미 기자

이같은 상황에 박민정 역시 "엥" "진짜인가"라면서 의아하다는 반응. 그도 그럴 것이 이종현은 현재 자숙 중이다. 지난 3월 승리와 정준영이 포함된 모바일 메신저 대화방에서 각종 위법 혐의가 드러난 가운데, 이종현이 해당 대화방 멤버라고 밝혀졌기 때문. 특히 그는 정준영과 개인 대화방에서 영상을 공유받는가 하면, 부적절한 대화를 나눠 물의를 일으켰다.

이에 이종현은 씨엔블루 팬 연합으로부터 거센 탈퇴 요구를 받고, 자신의 잘못된 성 가치관에 대해 공식 사과했다. 당시 소속사 FNC엔터테인먼트는 "부끄럽고 참담한 심정인 이종현은 본인의 잘못된 성도덕과 가치관에 따른 대중의 지적을 가슴 깊이 받아들이고 깊은 후회와 자책을 하고 있다"며 "공인으로서 모든 언행을 조심할 것이며 반성하고 또 속죄하겠다"라고 고개를 숙였다.

▲ 이종현. ⓒ한희재 기자

그러나 이번에 박민정이 공개한 메시지 속 계정이 이종현이 맞다면, 이는 파장의 '씨앗'으로 작용할 수 있다. 현재 해당 메시지를 보낸 이가 이종현인지 아닌지 확실하지 않은 가운데, 누리꾼들은 벌써 이종현에게 비난의 시선을 보내고 있다. 그가 일련의 사태로 자숙해야 할 시기에 여성 유튜버에게 메시지를 보낸 것이 누리꾼들의 도덕적 잣대와 정서에는 어긋난다는 것.

그러는 한편에서는 해당 계정이 이종현이 확실하지도 않은데, 벌써 이종현을 지적하는 것은 시기상조라고 말하고 있다. 그러면서 이종현이 맞다고 해도, 메시지를 보내는 것은 자유라며 딱히 문제가 될 내용이 담겨있지도 않다고 '이종현 편'에서 주장하고 있다.

지난해 8월 입대한 이종현은 오는 2020년 5월 전역할 예정이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press@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