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상이몽2' 이효리, 윤비부부 앞에서 "이상순, 바람피우면 즉시 이혼" 경고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9월 17일 화요일
▲ '동상이몽2'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동상이몽2'의 이효리가 거침없는 발언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16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 시즌2-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 이효리와 이상순 부부가 윤상현, 메이비 부부네 집을 찾아오는 모습이 그려졌다.

윤상현은 손님인 이효리, 이상순 앞에서 아내 메이비와 결혼 초반 부부싸움을 많이 했다고 털어놨다. 이효리는 "싸우면 뭐해. 같이 살아야 하는데 어색하기만 하지. TV까지 다 나오고. 우리도 이제는 사이좋게 지내야 한다. 다들 사이좋은 부부로 알고 있어서 어쩔 수 없다"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어 이효리는 "얼마 전에 다른 부부 만나서 이야기를 나눴는데. 오빠가 나 말고 다른 사람 좋아하면 어떡하겠냐고 묻더라. 나는 이혼하겠다고 했다. 그런데 만일 내가 그런다면 난 사랑에 잘 빠지고 금방 잘 나오니까 좀 기다리라고 할 거다"라고 말했다.

이에 이상순은 황당해 하며 "그건 무슨 논리니? 자기는 만나도 난 죽어도 만나지 말라는 거야?"라고 토로하며 말문을 막혀 해 웃음을 자아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