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드림캐쳐 "게임 OST로 협업, 잘 어울릴 거라고 생각했다"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19년 09월 18일 수요일
▲ 드림캐쳐. 제공ㅣ드림캐쳐컴퍼니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그룹 드림캐쳐가 새 스페셜 미니앨범 '레이드 오브 드림'을 발매하는 가운데, 게임 OST를 부르게 된 것에 대해 "잘 어울릴 거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드림캐쳐는 18일 오후 2시 서울 청담동 일지아트홀에서 스페셜 미니앨범 '레이드 오브 드림' 쇼케이스를 열고 이와 같이 답했다.

유현은 "우리가 하면 잘 어울릴 거라고 생각했는데 마침 컬래버레이션 러브콜을 보내주셔서 감사했다"며 만족스러움을 드러냈다.

이어 수아는 "저희 노래가 게임이나 애니메이션 OST에 잘 어울릴 것 같다는 이야기를 많이 들었다. 막상 실제로 하게 됐을 때 어떻게 표현했을지 궁금해해주실 것 같다"고 말했다.

또한 시연은 "저희가 전에 했던 것과는 살짝 다르다. 잔잔한 피아노 선율 뒤에 나오는 오케스트레이션이 저희가 항상 해왔던 강렬한 메탈과 잘 어우러지는 것이 이 곡의 포인트 같다"고 '데자부'의 매력을 강조했다.

드림캐쳐의 '레이드 오브 드림'은 게임 '킹스레이드'와 협업을 통해 탄생했다. '킹스레이드' 세계관과 드림캐쳐의 독특한 콘셉트가 어우러진 앨범이다. 타이틀곡 '데자부'는 '킹스레이드' 세계에 녹아든 드림캐쳐의 꿈 이야기를 표현했다. 끝없이 마주하는 괴로운 현실의 데자부 속, 모든 걸 포기해서라도 지키고 싶은 존재에 대한 약속을 담았다.

드림캐쳐의 '레이드 오브 드림'은 18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