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삼시세끼' 염정아, '염포차' 전격 오픈 "BTS도 불러서 같이 먹이고 싶다"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tvN '삼시세끼 산촌편'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tvN '삼시세끼 산촌편' 염포차가 오픈했다. 

20일 방송된 tvN '삼시세끼 산촌편'에서는 '염포차'가 오픈에 박차를 가했다.

세 번째 손님 남주혁을 위해 다양한 메뉴를 준비한 염정아·윤세아·박소담은 유난히 정신 없는 저녁 준비에 당황했다. 무려 여섯 가지 메뉴를 동시에 준비하던 중 윤세아는 "우리 포장마차 못하겠다"고 솔직하게 말했고, 박소담도 "왜 이렇게 정신이 없죠?"라고 공감했다.

무려 아궁이 세 개를 오픈한 '염포차'였으나 결국 재료의 행방을 찾지 못하는 등 문제가 발생했다. 하지만 우여곡절 끝에 모든 메뉴가 완성되었고, 푸짐한 식탁에 모두 만족할 수 있었다.

박소담은 "불, 불태웠어"라며 방탄소년단의 '불타오르네'를 배경음악으로 선곡했다. 염정아는 "BTS도 불러서 같이 먹이고 싶다" 말했고, 드디어 '염포차'에 불이 켜졌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