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배가본드' 이승기, 죽은 형 대신 조카 키우는 '짠내 삼촌'으로 첫 등장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배가본드'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이승기가 스턴트맨으로 변신했다.

20일 첫 방송된 SBS 새 금토드라마 '배가본드'(극본 장영철 정경순/연출 유인식)에서는 차달건(이승기)가 스턴트맨으로 등장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먼저 스턴트맨을 지원한 차달건(이승기)의 과거가 공개됐다. 노랗게 염색한 차달건은 액션을 선보이다가 실수를 연발하며 어설픈 모습을 보였다.

차달건은 "친형이 갑자기 죽었다. 내가 얘를 멋지게 키워야 한다. 시켜만 주시면 열심히 하겠다"고 각오를 보였다. 차달건은 죽은 친형을 대신해 자신이 조카를 맡게 된 것. 삼촌의 모습에 훈이는 눈물만 흘렸다.

생활고 때문에 차달건은 스턴트맨을 관두고 택시 운전을 시작했다. 차달건은 조카에게 촬영장이라고 속이고 밤늦게까지 운전을 했지만 철이 일찍 든 훈이는 금방 이 사실을 눈치 채게 됐고 결국 삼촌에게 미안한 마음에 더욱 툴툴거렸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