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천리마마트' 이동휘, 카리스마스 넘치는 김병철과 첫 만남…'전설의 시작' 기대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 이동휘와 김병철이 만났다. 

19일 방송된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에서는 문석구(이동휘)가 천리마마트에 출근했다.

석구는 성실한 취업 준비 생활을 통해 DM그룹에서 운영하는 천리마마트에 취직하게 되었다. 대기업 산하라는 기대감에 출근했으나 천리마마트는 물건이 제대로 정리되어 있지 않은 건 물론 썩은 채소와 과일이 난무했다.

매장에 날리는 파리를 잡으려던 석구는 썩은 바나나껍질을 밟고 넘어졌고, 그 상태로 정복동(김병철)과 만나게 되었다. 복동은 "점장, 10분 후에 주간 회의 시작합시다"라며 차갑게 돌아섰고 석구가 잡으려 애썼던 파리를 단번에 잡았다. 

석구는 "대마그룹의 살아있는 전설, 정복동 이사님이 대마그룹에 발령났단 소문이 사실있어!"라며 전설의 시작일 수 있다며 기뻐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