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천리마마트' 김병철, 엉망진창 면접에도 "세 명 다 합격" 의미심장한 프로젝트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09월 20일 금요일

▲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 김병철이 새 직원을 뽑았다. 

19일 방송된 tvN '쌉니다 천리마마트'에서는 정직원 공개 채용을 진행했다.

정복동(김병철)과 문석구(이동휘)는 직원을 새로 채용하기 위한 공개 채용을 열었다. 이력서도 준비하지 않고 면접에 온 조민달(김호영), 최일남(정민성)은 서로 더 불쌍하다며 신세 한탄만 했다. 심지어 오인배(강홍석)는 면접 도중 쳐들어와 면접장을 뒤집어 놨다.

상황을 수습하려는 석구와 달리 복동은 "세 명 다 합격"이라며 세 사람을 합격시켰다. 기뻐하는 이들과 달리 석구는 당황하며 복동을 쫓아 나섰다. 석구는 "저 진짜 여기 들어오려고 '개고생'했다"며 노력해서 회사에 들어온 자신과 달리 준비도 없이 들어온 직원 세 사람에 대한 해명을 요구했다.

하지만 복동은 "자네가 이번 프로젝트 핵심이거든"이라며 석구를 구슬렀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