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WKBL, 부산 및 영남권 유소녀 농구클럽 모집

맹봉주 기자 mbj@spotvnews.co.kr 2019년 09월 24일 화요일

▲ ⓒ WKBL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WKBL(한국여자농구연맹)이 부산과 영남권역의 유소녀 농구 클럽 농구 문화 확장에 나선다.

지난 2008년 첫발을 내디딘 ‘WKBL 유소녀 농구클럽 사업’이 부산, 영남권역으로 확대될 예정이다. 올해로 11년째를 맞이한 이 사업은 농구 저변 확대, 전문 선수 배출, 은퇴선수 일자리 창출을 목표로 시행돼 왔다.

현재는 서울을 비롯한 수도권에 총 30여 개의 클럽, 2,000여 명 이상의 학생들이 사업에 참여했다. WKBL은 부산, 영남권역 확장을 통해 여자농구 토양을 더욱 튼튼히 다질 계획이다.

모집 대상은 부산, 영남권 내 생활체육 여학생(6명 이상) 농구팀을 보유한 클럽과 학교다. 오는 10월과 11월에는 영남권 유소녀 클럽 간 리그전도 개최할 예정이다.

사업대상으로 선정된 모든 클럽은 WKBL의 CI와 네이밍을 사용할 수 있는 권리를 주고 농구공과 유니폼이 지급된다. WKBL은 "우수 클럽으로 선정된 곳에는 임차료를 추가로 지원하는 등 클럽 운영에 실질적인 도움이 되는 지원을 아끼지 않을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스포티비뉴스=맹봉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