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동성열애 NO, 비즈니스"…한서희X정다은에 또 조련당한 누리꾼, 다시 번복[종합]

정유진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10월 08일 화요일

▲ 정다은(왼쪽)과 한서희가 다시 한번 열애설을 부인했다. 출처ㅣ한서희 SNS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아이돌 연습생 출신 한서희와 '얼짱시대' 출연자 정다은의 열애를 응원한 이들은 김 빠지게 됐다. 이들은 동성 열애설에 세 번 만에 인정하는 분위기였지만, 결국 다시 부인했기 때문. 자신들을 '비즈니스'라고 말하면서 또다시 열애설에 번복한 것이다.

한서희는 8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을 통해 정다은과 함께 라이브 방송을 진행했다. 한서희와 정다은은 "이쁜 사랑이 아니라 이쁜 우정"이라며, 열애 인정으로 나간 기사들에 명예훼손을 언급하며 정정을 요구했다.

그러면서 한서희는 "우리는 비게퍼(비즈니스 게이 퍼포먼스)였다"며 정다은 역시 장난스럽게 "비즈니스 사이다. 유튜브도 생각해 보겠다"고 말했다. 이에 이들의 연애를 반가워하며 찬성했던 시청자들은 아쉬움을 토로했다. 한서희는 "우리를 원하는 수요가 많으니 공급은 해주겠다"며 이른바 '떡밥'을 예고했다. 방송 말미, 두 사람은 "루머 그만 만들어주세요"라면서 호소했다.

▲ 한서희(왼쪽)와 정다은이 다시 한번 열애설을 부인했다. 출처ㅣ한서희 SNS

앞서 7일 한서희가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여러분들이 생각하는 것보다 사귄 지 오래됐을 것"이라며 열애 사실을 인정하는 듯한 말을 해 '두 사람이 열애한다'고 전해졌다. 당시 정다은 역시 "사귀면 윙크하라고 해서 윙크했고 사귀면 눈 두 번 깜빡이래서 눈 두 번 깜빡였다"며 교제 중임을 인정하는 듯한 모양새였다. 무엇보다 이날 두 사람은 베트남 다낭 여행을 마치고 한서희 집에서 라이브 방송을 하다가 "연인 코스프레야 뭐야"하는 시청자들의 댓글에 장난스럽게 맞받아친 것이 '열애 인정'으로 불거진 것.

▲ 정다은이 한서희 인스타그램 계정을 태그한 손 사진을 게재, 두 사람은 동성 열애설에 휩싸였다. 출처l정다은 SNS

앞서 한서희와 정다은은 지난달과 지난 5일에도 휩싸인 동성 열애설을 재차 부인했었다. 최초 열애설은 정다은이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한 여성과 다정하게 손을 잡고 있는 사진을 공개, 상대 여성에 한서희 인스타그램 계정을 태그하면서 불거졌다. 무엇보다 한서희는 과거 인스타그램 라이브방송에서 자신을 양성애자라고 밝혔고, 정다은 역시 자신이 동성애자라고 밝혔기 때문, 이들의 관계를 '우정'보다 '동성 열애'로 몰아가는 분위기였다. 

그러나 한서희는 해당 열애설을 즉각 해명했다. 당시 한서희는 "정다은 언니랑 아는 사이인 건 맞는데 전혀 사귀는 사이가 아니다"라며 "저도 그 사진에 저를 왜 태그했는지 모르겠다"고 밝혔다. 이에 해당 열애설은 정다은의 실수로 막을 내리는 분위기였다. 

▲ 한서희와 정다은의 다정한 모습이 화제다. 출처l한서희 SNS

하지만 이들의 열애설은 일주일이 안 돼 다시 한번 불거졌다. 이들이 단둘이서 베트남 다낭으로 여행을 갔기 때문. 한서희는 "정다은 언니가 사진에 저를 잘못 태그한 이후 연락을 오랜만에 주고받으면서 친하게 지내게 됐고, 지금 같이 여행 온 건 맞다"며 "여러분들이 무엇을 원하시는지, 또 무슨 그림을 보고 싶으신 건지는 알고 있으나, 전혀 그런 사이 아니므로 그만 엮어주시길 바란다"고 다시 한번 열애설을 부인했다.

그러나 여행 도중 공개된 한서희와 정다은의 다정한 모습들은 누리꾼의 의심을 샀다. 최초 열애설이 불거졌던 문제의 '손 사진' 역시 한서희의 네일아트 모양이 비슷하다며, 이미 온라인커뮤니티는 두 사람이 '비밀 연애'를 하는 것이 아니냐는 의혹이 지배적이었다.

그뿐만 아니라, 정다은은 한서희를 대할 때 심상치 않은 눈빛과 행동을 보이곤 했는데, 자신을 둘러싼 오해들을 "서희를 위해서 밝힌다"며 과거 성적 비하 발언, 현 남성 아이돌 언급, 남성 호르몬 주사를 맞게 된 계기 등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고백, 해명했다. 또한 이상형을 묻는 말에 "한서희"라 대답하는가 하면, 여행에서 돌아오는 비행기 안에서는 한서희 사진을 확대하는 등 뽀뽀하는 모습을 보였다. 그 밖에도 정다은은 한서희가 짓궂은 장난을 쳐도 불쾌한 기색 없이 모두 받아줬다. 

▲ 한서희가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송에서 정다은에 장난치고 있다. 출처l한서희 SNS

한서희 역시 정다은에 장난을 치면서도, 라이브 방송 내내 정다은 손을 잡던가, 계속해서 정다은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었다. 이에 일각에서는 '우정'으로 보기에는 다소 깊이 있는 스킨십이라며, 이들의 비밀 연애를 확신했다. 두 사람의 행동들은 대다수 누리꾼들의 상상을 자극하기에 충분했던 것.

이에 많은 이들의 두 사람의 열애를 소망했고, 이같은 분위기에 한서희가 받아치다 결국 '열애 인정'으로 확신된 것. 결국 한서희와 정다은의 열애는 사실이 아니었고, '설'로 마침표를 찍었다.

▲ 한서희(왼쪽)와 정다은이 동성 열애설에 휩싸였다, 부인했다. 출처l한서희 SNS

그러나 일각에서는 이같은 해프닝에 동성연애를 바라보는 사회의 시각이 그만큼 유연해졌다고 말하고 있다. 실제로 그간 이성애 중심의 사회에서 성 소수자의 성적 정체성은 배제되어 왔다. 대부분 비판적인 견해를 가지고 이들을 바라봤기 때문에 당당하게 고백하기 어려웠기 때문.

그러나 할리우드에서 동성애를 받아들이는 흐름이 형성되면서, 최근 국내에서도 동성애를 충분히 이해한다는 분위기가 만들어지고 있다. 실제로 최근에는 '아이돌학교' 출신 솜혜인이 양성애자임을 털어놔 화제를 모으면서 응원을 받았다.

이같은 흐름에 많은 이들의 한서희와 정다은의 관계 역시 응원과 지지하는 마음으로 바라봤다. 열애는 아니었지만, 이들의 관계를 당초 동성 열애로 본다는 자체가 편견이 없는 사회적 분위기가 만들어지고 있다는 것을 대변한다는 평가가 많다.

한서희는 2017년 빅뱅 멤버 탑과 함께 대마를 흡연한 혐의 등으로 징역 3년 집행유예 4년을 선고받았다. 정다은 역시 2016년 필로폰 투약 혐의로 징역 1년 10개월 형을 선고받은 바 있다.

정다은은 2012년 '얼짱시대7'에 출연해 '남자보다 잘생긴 여자'로 소개되며 인기를 끌었다. 이후 일렉트로닉 음악 작곡가로 활동하던 그는 2016년 지인들과 함께 필로폰 등을 투약한 혐의로 징역 1년 10월형을 선고받았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press@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