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하위와 무승부' 알리의 실망감 "우린 세계적인 팀이다"

이민재 기자 lmj@spotvnews.co.kr 2019년 10월 20일 일요일
▲ 델리 알리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토트넘이 승리를 따내지 못했다.

토트넘 홋스퍼는 19일 밤 11시(이하 한국 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에서 왓포드와 1-1 무승부를 거뒀다. 이로써 토트넘은 승점 12점으로 리그 7위로 올라섰다.

경기력이 아쉬웠다. 리그 최하위를 상대로 선제골을 내주면서 흔들렸기 때문이다. 후반 41분 델리 알리가 골을 넣으면서 균형을 맞췄다. 경기 결과, 1-1 무승부였다. 홈경기였음에도 토트넘이 리그 꼴찌팀을 압도하지 못하며 아쉬움을 남겼다.

경기 후 알리는 "우리가 세계적인 팀이라는 걸 알아야 한다. 일이 뜻대로 되지 않을 때 우리가 할 수 있는 것을 보여줘야 한다"라며 "우린 왓포드를 상대로 우리 자신을 힘들게 했다"라고 말했다.

이어 "우린 우리가 얼마나 잘하는지 알고 있다. 그 실력을 경기장에서 보여줘야 한다"라며 "나의 첫 선발 출전이었다. 팀에 복귀한 것은 기쁘지만 전반적으로 실망스러운 결과였다"라고 덧붙였다.

알리는 햄스트링 부상으로 시즌 출발이 늦었다. 올 시즌 리그와 컵, 챔피언스리그 통틀어 5경기에 나와 1골을 넣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이민재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