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가수 김학래 40주년 콘서트 '완판'…팬클럽 '학사모'에 특급사랑 메시지

김원겸 기자 gyummy@spotvnews.co.kr 2019년 10월 23일 수요일

▲ 가수 김학래. 제공|거꾸로 보는 세상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40주년 콘서트를 앞둔 가수 김학래가 팬클럽 '학사모'(김학래 노래를 사랑하는 모임)에 특급 사랑을 전했다.

김학래는 23일 공연 티켓 매진 소식을 알리면서 "모든 결실은 나를 아는 모든 팬들과 그 중심이 된 '학사모'의 도움 덕분"이라고 고개를 숙였다.

오는 26일 오후 7시 서울 영등포 아트홀에서 열리는 이번 공연의 타이틀은 '팬들의 명령'이다. '학사모'의 열렬한 요청으로 이루어진 공연이라는 의미.

김학래는 요즘 최고 애창곡이 된 '빛이 되어준 사랑'(김학래 작사, 작곡)이 '팬들에게 바치는 노래'라며, 이번 공연의 막을 여는 곡이 '빛이 되어준 사랑'이라고 밝혔다.

'빛이 되어준 사랑'은 지난 2015년 26년만의 컴백 골든 앨범 수록곡이다.

김학래는 "89년초 가수활동을 접고 오랜기간 독일에서 머무르고 있을 때 '학사모' 존재에 대해 알게됐고, 이들의 응원이 컴백 계기가 되었다. 지금까지 나를 지켜주는 노래"라고 고백했다.

'학사모'는 지난해 12월 6일 첫 공식 팬클럽 창단식을 가졌고, 아직 1292명의 회원이지만 그 충성도는 여느 아이돌 못지않다. 인터파크 1544-1555

▲ 김학래 '팬들의 명령' 콘서트 포스터. 제공|거꾸로 보는 세상
스포티비뉴스=김원겸 기자 gyummy@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