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호날두 옹호’ 슈체스니, “약간 화 낼 수도 있지”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19년 11월 12일 화요일

▲ 호날두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보이치에흐 슈체스니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를 옹호했다.

유벤투스는 11(한국 시간) 알리안츠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20 시즌 이탈리아 세리에A 12라운드엣 AC밀란에 1-0 승리를 거뒀다. 이 승리로 유벤투스는 승점 32점으로 인터밀란(승점 31)을 넘고 선두 질주를 이어가게 됐다.

이 경기에서 호날두는 후반 10분 파울로 디발라와 교체됐다. 바로 직전 챔피언스리그 경기와 마찬가지로 가장 먼저 교체됐다. 호날두와 교체된 디발라는 골을 기록하며 팀을 승리로 이끌었다. 결국 호날두는 사리 감독과 잠시 이야기를 나눈 후 바로 라커룸으로 퇴장했다.

현지 언론에 따르면 호날두는 경기가 끝나기 3분 전 경기장을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많은 팬들은 이런 호날두를 비판하고 있다. 호날두는 뒤늦게 자신의 SNS에서 어려운 경기에서 중요한 승리였다는 짧은 글을 남겼다.

하지만 슈체스니는 이런 호날두를 옹호했다. 스페인 스포츠 신문 아스에 따르면 슈체스니는 나는 호날두가 교체돼 경기장을 빠져나올 경우 약간 화를 내는 것이 일반적인 일이라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어 호날두는 신체적으로 더 좋은 컨디션으로 돌아올 것이다. 호날두는 항상 해냈다. 그는 이번 시즌 결정적인 부분에서 차이를 만들 것이다. 최근 그는 100% 훈련을 받지 못했다. A매치 휴식기 이후 좋아질 것이다. 우리 모두는 그의 능력과 인성을 알고 있다고 했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