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청' 박선영♥최성국, 단둘이 장 보며 심상찮은 케미스트리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11월 12일 화요일
▲ '불타는 청춘'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불타는 청춘'의 박선영이 최성국을 향한 직진 애정을 표현해 웃음을 자아냈다.

12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저녁 준비를 위해 장을 보러 나온 최성국 박선영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최성국은 "포항은 일출과 일몰을 다 볼 수 있는 곳이라 굉장히 유명하다"라고 운을 뗐고 박선영은 "나는 동해안은 일출만 볼 수 있는 줄 알았다"라며 감탄했다. 

최성국이 "이런 내 박식함에 빠져들겠다"라고 염려를 표하자 박선영은 "응 정말 매력적이다"라고 마음을 숨기지 않았다. 이에 최성국은 "자꾸 엮으면서 나랑 추억 쌓지 마라"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