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시동' 마동석, 생애 첫 단발머리…새로운 '단발병 퇴치' 패치 등극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19년 11월 14일 목요일

▲ 영화 '시동'의 마동석 스틸. 제공|NEW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영화 '시동' 속 '거석이형' 마동석의 스틸이 공개됐다.

영화 '시동'(감독 최정열·제작 외유내강)은 정체불명 단발머리 주방장 ‘거석이형’(마동석)을 만난 어설픈 반항아 ‘택일’(박정민)과 무작정 사회로 뛰어든 의욕충만 반항아 ‘상필’(정해인)이 진짜 세상을 맛보는 유쾌한 이야기를 그린 작품이다. 마동석, 박정민, 정해인, 염정아 등이 출연했다.

14일 공개된 '시동' 스틸에는 정체불명 주방장 ‘거석이형’으로 변신한 마동석의 모습이 담겼다. 긴 머리를 단발로 자르고 싶은 '단발병'을 일거에 낫게 하는 '단발병 퇴치' 스틸.

전작의 강렬한 이미지를 벗고 생애 최초 단발머리에 도전한 마동석은 포스 넘치는 표정과는 다른 반전매력으로 이목을 집중시킨다. 특히, 한쪽으로 곱게 빗어 넘긴 머리마저 찰떡 같이 소화한 모습은 전에 없던 ‘거석이형’ 캐릭터에 대한 호기심을 자극한다.

'시동'은 서로 다른 캐릭터들이 빚어내는 신선한 케미와 공감대를 높인 스토리로 겨울 극장가를 공략할 예정. 오는 12월 개봉한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 영화 '시동'의 마동석 스틸. 제공|NEW
▲ 영화 '시동'의 마동석 스틸. 제공|NEW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연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