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VIP' 이청아·이상윤·장나라, 뜻밖의 삼자대면…이청아 "내가 설명할게"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11월 18일 월요일

▲ 'VIP'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VIP'의 이청아가 장나라에게 자신의 사연을 털어놨다.

18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VIP'(극본 차해원/ 연출 이정림/ 제작 더스토리웍스)에서는 이현아(이청아)를 위로하는 박성준(이상윤)을 발견한 나정선(장나라)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나정선은 늦은 밤 회사에 남아있는 두 사람의 모습과 심지어 이현아의 머리를 쓰다듬는 박성준의 모습을 보고 충격에 빠졌다. 

결국 나정선은 그런 모습을 보고 실망해 달아났고 박성준은 나정선을 쫓아가며 "그런 거 아니야 오해야"라고 말했다.

두 사람에게 오해를 심은 이현아는 곧이어 따라나와 "내가 설명할게"라며 나정선에게 사연을 털어놨다. 

이현아는 나정선을 향해 "빚이 좀 생겼어. 엄마 사업이 망했거든. 그래서 복직한거야. 일이 좀 귀찮게 됐어. 여러모로 힘드니 잠시 돌았었나봐"라며 샘플 상품들을 도둑질하려고 했던 사연을 전했다. 

이 말을 들은 나정선은 "너 내가 그렇게 형편없는 친구였니, 그런 힘든 것도 이야기 못할 만큼?"이라고 말했고 이현아는 "너는 네가 주인공이어야 하는거지? 미안하지만 난 너를 받아줄 여력이 없어"라고 대꾸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