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VIP' 곽선영, 마케팅팀 이동 위해 장혁진에 스파이 노릇 자청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11월 18일 월요일
▲ VIP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VIP'의 곽선영이 마케팅팀으로 부서를 이동하기 위해 장혁진과 손을 맞잡았다. 

18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VIP'(극본 차해원/ 연출 이정림/ 제작 더스토리웍스)에서는 송미나(곽선영)가 부서이동을 위해 스파이 노릇을 자청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배도일(장혁진)은 송미나에게 "민아 씨가 마케팅팀으로 와준다면 우리로서는 천군만마를 얻는 셈이다. 오는 시기를 좀 조율했으면 좋겠는데 당장 오는 것보다 지금은 미나 씨가 전담팀에 있으면서 우리 쪽에 해줄 수 있는 게 있을 것 같아서"라며 의미심장한 제안을 했다.

당황한 송미나에게 배도일은 "차차 두고 보면 알겠죠. 전담팀 돌아가는 사정만 잘 파악하고 있으면 된다. 그 정보가 곧 미나 씨 힘이니까"라고 말했다.

특히 송미나는 대답을 하지 않은 채 망설였고, 배도일은 "배신이라도 하라는 것 같아서? 편하게 생각해라. 생각할 시간이 필요하겠느냐"라고 물었고 송미나는 결국 배도일과 한 배를 탔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