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스트로 차은우 "비주얼 위해 많은 시도, 데뷔 이래 가장 밝게 염색했다"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19년 11월 20일 수요일
▲ 그룹 아스트로 차은우. ⓒ한희재 기자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그룹 아스트로 차은우가 이번 활동 비주얼을 위해 "밝은 색으로 염색을 했다"고 밝혔다.

아스트로가 20일 오후 3시 서울 광장동 예스24 라이브홀에서 여섯 번째 미니앨범 '블루 플레임' 쇼케이스를 연 가운데, 차은우가 이같이 답했다.

차은우는 "저는 이번에 좀 많은 시도를 해본 것 같다. 재킷 메이킹 필름에서도 나와있듯 머리에 색다른 변화를 주기 위해 붙여보기도 했다"며 "활동을 위해 염색 하려고 데뷔 이래 가장 밝은 색으로 머리 색을 바꿔봤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또한 차은우는 컴백 준비를 하며 MBC 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 주연, 개인 팬미팅 등 여러 활동을 병행한 것에 대해서도 밝혔다.

그는 "안 힘들었다고 하면 아닌 것 같은데 힘들었음에도 이 활동이 너무 재밌고 빨리 우리 아로하 여러분들도 만나고 싶고 멤버들과 앨범을 내고 싶었다"고 말했다.

이어 "준비하면서 재밌고 행복한 것으로 극복하고 이겨냈다. 정말 열심히 준비했으니 많이 관심 가져주시고 사랑해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아스트로의 '블루 플레임'은 높은 온도에서 보이는 푸른색 불꽃처럼 열정으로 한계를 뛰어 넘겠다는 아스트로의 의지를 담은 앨범으로, 총 5곡이 수록됐다.

동명의 타이틀곡 '블루 플레임'은 레게와 뭄바톤 리듬이 그루브한 느낌을 주는 곡이다. 상대에게 적극적으로 사랑을 표현하는 가사가 강렬하면서도 세련된 분위기를 자아낸다.

아스트로의 '블루 플레임'은 20일 오후 6시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