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식발표] 토트넘, ‘스페셜 원’ 무리뉴 감독 전격 선임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19년 11월 20일 수요일

▲ 무리뉴 감독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스페셜 원이 돌아왔다.

토트넘 홋스퍼는 20(한국 시간) 구단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주제 무리뉴 감독을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계약기간은 2022-23년까지다.

토트넘은 오늘 마우리시오 포체티노 감독을 경질하는 총 강수를 썼다. 포체티노 감독은 지난 시즌 팀을 챔피언스리그 결승으로 이끌었지만 새 시즌에는 그렇지 못했기 때문이다.

결국 토트넘의 선택은 감독 교체였다. 그 주인공은 스페셜 원으로 불리는 무리뉴 감독이다. 무리뉴 감독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에서 3년차 징크스로 팀을 떠났지만 부임한 팀마다 우승 트로피를 들었다.

다니엘 레비 회장은 "우리는 축구계에서 가장 성공한 감독 중 하나인 무리뉴 감독을 갖게 됐다. 그는 경험이 풍부하고 팀에 힘을 불어넣을 수 있으며 뛰어난 전술가다. 그는 부임한 모든 구단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우리는 그가 토트넘에 힘과 믿음을 줄 수 있다고 믿는다"고 했다.

무리뉴 감독은 "좋은 유산과 열정적인 팬들이 있는 구단에 합류해 흥분된다. 선수단과 유스 아카데미 선수들의 능력은 나를 흥분시킨다. 이런 훌륭한 선수들과 함께 하는 것이 나에게 매력적이었다"고 밝혔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