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내의맛' 최연제 첫 등장…남편과 운명적 만남 공개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12월 03일 화요일

▲ TV조선 '아내의 맛'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TV조선 '아내의 맛' 최연제가 그동안의 근황을 밝혔다. 

3일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최연제가 첫 등장했다.

청춘스타 최연제가 아내의 맛에 등장했다. 스튜디오에서 이어진 환영에 최연제는 변치 않는 미모의 비결로 "제가 침을 놔요. 얼굴에"라 솔직하게 말했다. 신인 시절 곡이 히트하며 들어오는 대로 촬영했던 때를 회상했고, 즉석에서 '너의 마음 내게 준다면'을 열창했다.

또 어릴 적 치어리더부를 하며 댄스에도 조예가 있다는 사실을 밝히며 조갑경, 신승훈과 해외 나이트를 갔다고 고백했다. 최연제의 발언에 아내의 맛 스튜디오는 순식간에 클럽 분위기로 바뀌었고 섹시한 댄스로 '클래스는 영원하다'는 걸 증명했다.

또 남편 케빈과 비행기에서 운명적으로 만난 사연을 밝혔고, 손편지를 받아 연애를 시작하게된 계기를 밝혔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