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맛남의 광장' 소유진, 백종원 잔소리에 "골목식당이 이렇게 만들었다" 타박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12월 05일 목요일

▲ '맛남의 광장' 장면. 방송 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백종원과 소유진 부부가 방송 촬영 중 투닥거려 눈길을 끌었다.

5일 첫 방송된 SBS 예능 '맛남의 광장'에서는 로컬푸드를 부흥시키기 위한 백종원의 노력이 전파를 탔다.

지난 번 파일럿 방송을 마친 후 첫 정규 방송의 촬영날 백종원은 자택에서 식구들과 함께 요리를 준비하는 모습이 비춰졌다.

백종원의 아내 소유진은 먼길을 떠나는 남편을 위해 직접 감자로 요리를 준비하기 시작했다. 소유진이 주방에서 이런저런 요리를 만들자 백종원은 다가와서 훈수를 두기 시작했다.

소유진은 그런 남편의 모습에 "집에서도 요즘 이런다. '골목식당'이 사람을 이렇게 만든 것 같다. 원래 착한 사람이었는데"라고 볼멘소리를 내 웃음을 더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연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