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식발표] 천안시청, '2002 영웅' 김태영 감독 선임

박주성 기자 jspark@spotvnews.co.kr 2019년 12월 10일 화요일

▲ 구만섭 천안시장 권한대행과 기념 촬영하고 있는 김태영 감독. (사진 우측부터 이종기 단장, 구만섭 천안시장권한대행, 김태영 감독, 박승복 감사.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천안시축구단은 제5대 감독으로 전 국가대표 출신의 김태영을 선임했다.

2022K리그 참가를 준비하고 있는 천안시청 축구단은 프로화 준비의 일환으로 대표팀과 프로팀에서 오랜 기간 핵심 선수로 활약했던 전 국가대표팀과 수원삼성 코치를 지낸 김태영을 내년도 감독으로 결정했다.

김태영 신임감독은 2002년 한일월드컵 등에서 활약한 국가대표 레전드 수비수다. 당시 코뼈가 부러지는 부상에 안면 보호 마스크를 쓰고 출전하며 국민들에게 강한 인상을 남겼었다.

국가대표 코치와 울산 현대, 수원 삼성 등에서 코치로 활동하였고, 대표팀 U-22 감독을 맡아 지도력을 인정받았다.

신임 김태영 감독은 천안을 통해 도전을 해 보고 싶었다. 하부리그에 있는 팀이지만 이 팀을 성장시키고, 만들어보고 싶었다.”며 천안 감독직에 지원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이어서 천안시축구단의 수장으로 부임하게 되어 영광이다. 천안시축구단이 프로로 가는 길을 잘 준비하겠다. 재정비되는 3부리그에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며 소감을 밝혔다.

원팀(ONE TEAM)으로 만들어 나가겠다. 그래서 끈끈한 팀, 재미있고 역동적인 경기운영을 통해 천안시민들을 축구팬으로 확보하는 한편, 지역 출신 선수의 육성과 발굴에도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천안은 김태영 감독 선임을 시작으로 신규 코칭스탭과 선수단 정비를 완료하고, 본격적인 2020 시즌 준비에 들어갈 예정이다.

스포티비뉴스=박주성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