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연애의 맛3' 이재황♥유다솜, 사주 궁합 보며 얼굴 붉혀 "여자가 화끈한 성향"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19년 12월 12일 목요일
▲ '연애의 맛3' 장면. 방송 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연애의 맛3'의 이재황이 유다솜에게 마음을 적극적으로 표현하기 시작했다.

12일 방송된 TV조선 '연애의 맛3'에서는 이재황과 유다솜의 세차와 사주 데이트가 전파를 탔다.

이날 이재황은 유다솜에게 꽃다발을 전하고 먼저 데이트 코스를 짜는 등 등 그동안 표현을 잘 하지 않아왔던 모습과 달리 유다솜을 리드하는 모습을 보였다.

이후 이재황은 새로 산 유다솜의 차를 함께 세차하면서 스스로 만들어서 선물로 갖고 온 방석을 깜짝 선물했다 유다솜은 이재황의 정성에 깜짝 놀라 기쁨을 감추지 못했다. 이같은 이재황의 모습에 출연진들은 "이제 고구마 아니다. 물고구마다"라고 별명을 바꿔주기까지 했다.

이후 이재황과 유다솜은 함께 사주와 궁합을 보러 갔다. 역술가는 이재황과 유다솜의 궁합에 대해 "남자가 여자를 꽉 잡고 놓쳐서는 안되는 궁합. 다솜 양은 복덩이다"라고 표현해 눈길을 끌었다. 더불어 속궁합에 대해서는 "여자 분이 화끈한 성향. 남자분이 오히려 달릴 수 있다"라고 적나라하게 표현해 이재황을 좌절하게 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