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토리S] '농구 좋아하는 야구인' 유희관, WKBL 올스타전 나들이!

곽혜미 기자 khm@spotvnews.co.kr 2020년 01월 13일 월요일


[스포티비뉴스=부산, 곽혜미 기자] 2019-2020 하나원큐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이 12일 오후 부산광역시 금정구 두구동 스포원파크 BNK센터에서 열렸다. 

'형이 왜 거기서 나와?' 야외가 아닌 실내, 그라운드가 아닌 코트 그 장소에 어색한 사람이 한명 있었다. 그 사람은 바로 두산 베어스의 투수 '느림의 미학' 유희관이였다. 

자신을 '농구 좋아하는 야구인'이라고 불러달라고 한 유희관은 평소에 워낙 농구를 좋아하고 주변 사람들을 통해 WKBL 올스타전에 참가해 줄 수 있냐는 제안을 받아 부산에 내려왔다고 했다. 유희관은 번외 3점슛 콘테스트에 참가해 농구공 제구력도 보여줬다. 그는 3점슛 콘테스트 예선전에서 9개의 슛을 성공시켰고 농구선수 못지 않은 실력을 뽐내며 많은 이들을 놀라게 했다. 

언제나 유쾌한 '유희왕' 유희관, 여자프로농구 올스타전에도 밝고 긍정적인 에너지를 전파하며 코트를 떠났다. 


유희관, '형이 왜 여기서 나와?' 


유희관, '저 농구 좋아하거든요' 


유희관, 포수 미트가 아닌 림을 바라보며 


유희관, 림을 바라보며 집중하는 입모양 


유희관, 정확한 3점 슈팅


진지하게 임하는 유희관, 9개의 3점 슈팅을 성공시켰다 


유희관, '농구공 제구력도 끝내주죠?' 


미소 짓는 유희관 


유희관, 농구도 잘하는 야구인 


치명적인 윙크를 남기고 다시 야구장으로



스포티비뉴스=부산,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