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골목식당' 김성주, 홍제동 팥칼국수 옹심이 맛에 냉철한 평가 "맛이 약해"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20년 01월 22일 수요일
▲ '백종원의 골목식당'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골목식당'의 백종원이 '팥 마스터' 김성주와 팥칼국수집 팥옹심이 맛 평가를 함께했다. 

22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부부 사장님이 운영하는 ‘팥칼국숫집’의 팥옹심이 시식에 나서게 된 백종원의 모습이 전파를 탔다.

백종원은 이날 팥옹심이를 먹어본 후 "이상하게 맛이 묽다"라며 '팥 마스터' 김성주를 소환했다. 김성주는 "제가 팥을 진짜 좋아합니다. 별명이 '김 팥'이다"라고 신난 발걸음으로 매장으로 향했다.

과거 원주 ‘미로예술시장’에서 팥죽을 먹으며 예리한 맛 평가를 해 골목식당의 공식 팥마스터로 통하는 김성주는 이번에도 팥옹심이를 시식하며 날카로운 평가를 내어놓았다. 김성주는 "이건 맛이 약하다. 설탕을 넣어도 안 된다. 팥 자체의 맛이 약한 것"이라고 평가했다. 백종원은 "이제 내가 필요 없겠다"라며 김성주의 실력을 인정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