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공효진, 댓글 논란 해명 "그런 의도 아냐, 모자란 연기 쑥스러웠다"[공식입장]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0년 01월 23일 목요일

▲ 공효진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배우 공효진이 팬 게시물에 남긴 댓글 논란에 대해 "그런 의도로 남긴 것이 아니었다"고 해명했다.

공효진은 23일 오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런 의도로 남긴 글이 아니였는데, 먼저 계정 소유주 분과 상처를 받은 많은 분들께 미안하다"고 밝혔다.

이어 "저에겐 작품 하나 하나, 그 작품들을 좋아해주시는 모든 분들까지 다 소중하다. 그저 너무 오래전 제 모자란 연기가 쑥스러웠다"며 "다른 오해는 없었으면 한다. 이제 그만 화 풀어요. 제발"이라고 덧붙이며 솔리드의 '이제 그만 화 풀어요'라는 노래를 게시했다.

▲ 공효진 댓글. 출처ㅣ인스타그램

앞서 공효진은 최근 자신의 한 팬이 개인 SNS 계정에 업로드한 KBS '상두야 학교가자' 시절 영상에 "제발.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해주시면 안돼요? 부탁할게요"라고 댓글을 남겼다.

공효진의 부탁에 이 팬은 "네 공배우님. 그렇게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요청을 수용하면서도, 한편으로는 다른 팬과의 대화에서 "사실 너무 슬퍼요"라고 솔직한 심경을 털어놨다.

이 소식이 온라인 커뮤니티 등으로 번지면서 공효진의 행동을 두고 '공효진의 댓글은 팬에게 무례했다'와 '공효진에게 이렇게까지 비난이 쏟아질 일은 아니다'라며 갑론을박이 벌어졌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