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스토브리그' 남궁민, 드림즈 매각 위해 전국환-오정세에 접근

송지나 기자 press@spotvnews.co.kr 2020년 02월 14일 금요일

▲ SBS '스토브리그' 사진│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SBS '스토브리그' 남궁민이 드림즈 매각을 위해 움직였다. 

14일 방송된 SBS '스토브리그'에서는 백승수(남궁민)가 권일도(전국환)에게 드림즈 매각 의사를 밝혔다.

승수는 일도와 만나 해체 위기에 놓인 드림즈를 매각하겠다고 말했다. 하지만 일도는 "혹시 일자리 필요하면 찾아오게"라며 승수를 무시했다.

드림즈 해체 기자회견을 한 권경민(오정세)은 홀로 허름한 곳에서 술을 마셨다. 승수도 같은 술집에 찾아왔고 경민과 나란히 앉았다. 경민은 "이 세상 모든 직장들 다 영혼 팔고 일해"라며 승수의 일하는 스타일로 인해 주변 사람에 피해를 줬다고 지적했다. 승수는 "재송은 돈이라도 챙기시죠"라며 매각 의사를 다시금 밝혔다.

승수는 경민을 자극하며 매각 협상을 할 수 있는 시간을 벌어달라고 부탁했다. 하지만 경민은 아홉 번 잘해도 한 번 못하면 눈밖에 난다며 거절했다. 

스포티비뉴스=송지나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