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모리 도쿄 올림픽 위원장 "트럼프 대통령 발언? 해왔던 대로 진행하겠다"

조영준 기자 cyj@spotvnews.co.kr 2020년 03월 13일 금요일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모리 요시로 2020년 도쿄 올림픽·패럴림픽 조직위원장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대회 연기 발언에 대해 입장을 표명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3일(한국 시간) 백악관 집무실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무관중으로 경기를 치르는 것보다 올림픽을 1년 연기하는 것이 나을 수 있다"라고 밝혔다.

일본 매체 데일리는 "모리 위원장은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에 대해 '우리는 지금까지 해오던 대로 담담하게 진행할 것'이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의견에 대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애정대로 7월에 올림픽이 안전하게 개최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태도를 바꾸지 않았다.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은 "올림픽을 예정대로 개최하겠다. 이를 위해 IOC와 도쿄 올림픽 조직위원회 그리고 도쿄도와 협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이날 일본 아베 신조 총리는 트럼프 대통령과 전화 회담을 했다. 모리 위원장은 "이번 전화 회담에서 그 이야기는 나오지 않았다고 알고 있다. 우리는 지금처럼 담담하게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스포티비뉴스=조영준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 연예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