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故전미선, '사랑하고 있습니까' 특별출연…"아름다운 영화인, 기억하겠습니다"

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2020년 03월 17일 화요일

▲ 배우 고 전미선. ⓒ곽혜미 기자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배우 고(故) 전미선이 영화 '사랑하고 있습니까'에 특별 출연해 먹먹한 여운을 남겼다.

17일 오전 서울 롯데시네마 월드타워에서 열린 시사회를 통해 영화 '사랑하고 있습니까'(감독 김정권, 제작 강철필름)가 처음 공개된 가운데 특별출연한 전미선이 시선을 집중시켰다.

고 전미선은 지난해 6월 50살의 나이로 세상을 등져 충격과 슬픔을 함께 안겼다. 영화 '사랑하고 있습니까'가 촬영을 마친 지 2년이 훌쩍 지나 개봉하면서 과거 전미선의 모습도 뒤늦게 관객과 만나게 된 것.

고 전미선은 영화 '사랑하고 있습니까'에서 분량은 적지만 임팩트 있는 캐릭터로 묵직한 존재감을 발휘한다. '사랑하고 있습니까' 측은 영화 말미 검은 화면에 "아름다운 영화인 故 전미선 배우를 기억하겠습니다"라는 문구를 띄워 고인을 기렸다.

영화 '사랑하고 있습니까'는 사랑의 해답을 알려주는 기묘한 책을 만난 후 마법처럼 뒤바뀌기 시작한 너무 다른 두 남녀의 이야기를 다룬 판타지 로맨스다. 성훈이 외강내유의 '츤데레' 카페 오너 승재 역을, 김소은이 팍팍한 삶 속에서도 꿈을 키우는 파티셰 소정 역을 맡았다.

코로나19(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여파로 주요 영화 개봉이 속속 미뤄지고 시사회 등이 취소된 가운데 언론배급시사회를 개최한 '사랑하고 있습니까'는 오는 25일 개봉한다.

스포티비뉴스=김현록 기자 roky@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