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불타는 청춘' 박선영, 곱창 손질부터 구이까지…"조만간 머릿고기도 삶겠다"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20년 03월 25일 수요일
▲ '불타는 청춘'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배우 박선영이 남다른 음식 솜씨로 청춘들의 입맛을 다시게 했다. 

2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 멤버들이 최재훈이 사온 곱창과 오리고기를 요리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최재훈은 즉석 섭외 요청에 흔쾌히 응했고, 김형준이 먹고싶다고 한 곱창과 오리고기를 공수해 왔다. 

멤버들은 '박장금' 박선영과 최재훈의 주도 하에 곱창을 손질하기 시작했다. 박선영의 지시에 따라 멤버들은 곱창을 뜨거운 물에 삶은 후 프라이팬에 구웠다. 더불어 박선영은 오리고기를 요리하기 위해 양념 소스를 뚝딱 만들어 내기도 했다.

능숙한 이들의 솜씨에 최성국은 "이제 조만간 여기서 머릿고기도 삶아 먹겠다"라며 너스레를 떨었다.이후 최성국은 "'불청' 와서 곱창먹고 싶다고 했던 사람 네가 처음이다"라며 밝혔고, 김형준은 "이런 과정을 알았으면 안 했을 거 같다"라며 멋쩍어 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