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서강준, 박민영에 '직진' 입맞춤[TV핫샷]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0년 03월 25일 수요일

▲ 서강준. 출처ㅣJTBC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 서강준이 박민영에게 입맞춤으로 애틋한 감정을 전했다.

21일 밤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에서는 은섭(서강준)과 해원(박민영)이 가슴 뭉클한 첫 키스로 안방극장에 아련한 설렘을 전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어색한 기운이 감돌던 두 사람의 모습이 공개됐다. 은섭은 눈 오는 날 위험하게 산을 오른 해원이 다신 산을 오르지 않았으면 하는 마음에 차가운 말투와 행동으로 해원을 대했다. 뿐만 아니라, 은섭은 지난 총동창회에서 해원이 한 고백에 대해 "미안해"라고 대답해 해원을 눈물짓게 했다. 해원의 고백 이후 은섭은 행복에 대한 두려움에 해원과 점점 거리를 두었고, 이런 은섭의 태도를 알 수 없는 해원은 서운함을 느꼈다.

하지만 서로를 향한 진심은 숨길 수 없었다. 함께 산 정상에 오른 가운데, 해원은 "네가 너무 따뜻해서, 나한테 너무 따뜻해서. 그래서 자꾸 의심했었나 봐"라고 진심을 털어놨다. 결국 은섭은 마음을 숨기지 않고 해원에게 다가가 입을 맞췄고, 서로의 마음을 확인한 두 사람의 키스는 엔딩을 장식하며 시청자들에게 설렘을 전했다.

이로써 서로를 향한 마음을 깨닫게 된 은섭이 두려움을 이기고 해원에게로 한 발자국 더 나아갈 수 있을지 관심이 집중된다.

'날씨가 좋으면 찾아가겠어요'는 매주 월, 화 밤 9시 30분 방송된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