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미스터트롯의 맛' 레인보우팀, 노래자랑서 TOP7 향한 설욕전 대성공

장지민 기자 press@spotvnews.co.kr 2020년 03월 26일 목요일
▲ '미스터트롯의 맛' 장면. 방송화면 캡처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미스터트롯의 맛'의 레인보우 팀이 TOP 7에게 설욕전을 했다.

26일 방송된 TV조선 ‘미스터트롯의 맛’에서 MT를 떠난 TOP 7과 레인보우 팀이 노래대결을 펼쳤다.

음역대 게임으로 설거지를 정하는 TOP 7의 숙소에 신인선, 나태주, 류지광, 황윤성, 강태관, 김수찬, 김경민 등 레인보우 팀이 나타났다. 레인보우 팀 등장에 흥분한 정동원은 신인선과 쌈바를 추며 격한 반가움을 표했다. 

이들은 팀을 나눠 노래자랑을 했다. 김호중과 이찬원이 탄탄한 가창력을 발산한 뒤 황윤성과 류지광, 강태관은 뽕다발 팀에서 선보인 무대를 재연했다. 임영웅은 발군의 댄스실력까지 선보였다. 임영웅, 영탁, 장민호, 정동원, 신인선은 현역부 A의 레전드 무대를 선보였다. 정동원은 자신의 팀 무대가 아니었음에도 안무를 완벽하게 따라하며 활기찬 모습을 보였다.

이어 김수찬, 김경민은 투 남진으로 듀엣 무대를 선보였다. 김수찬은 남진 성대모사와 주현미 필모사로 끼를 발산해 폭소를 안겼다. 노래방 점수 결과 레인보우 팀이 승리를 거두며 TOP7의 코를 납작하게 했다. 

스포티비뉴스=장지민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