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동엽·김호재 3안타' 삼성 청백전, 윤성환 3이닝 5실점(3자책점) 주춤

박성윤 기자 psy@spotvnews.co.kr 2020년 04월 04일 토요일
▲ 김동엽 ⓒ 삼성 라이온즈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삼성 라이온즈 백팀이 4일 대구삼성라이온즈파크에서 열린 청백전에서 6-4로 청팀을 이겼다.

청팀은 김지찬(2루수)-송준석(좌익수)-이현동(우익수)-김호재(유격수)-김성표(중견수)-김민수(포수)-김경민(3루수)-신동수(1루수)로 라인업을 구성했다. 백팀은 박해민(중견수)-박찬도(우익수)-최영진(3루수)-김동엽(좌익수)-김응민(2루수)-백승민(1루수)-김재현(유격수)-양우현(2루수)으로 청팀에 맞섰다.

백팀은 3회 타자일순하며 대량득점에 성공했다. 양우현과 박해민 연속 안타로 무사 1, 2루가 됐다. 이어 박찬도가 1타점 적시타를 날렸다. 투수 폭투와 최영진 3루수 뜬공으로 1사 2, 3루. 김동엽이 2타점 적시타를 때렸다. 

1사 1루에 김응민이 3루수 땅볼을 쳤는데, 3루수 김경민이 송구 실책을 저지르며 1사 2, 3루가 됐다. 백팀 백승민은 1타점 유격수 쪽 내야안타를 쳤는데, 유격수 김호재 실책이 나와 김동엽, 김응민이 모두 득점에 성공했다. 5-0으로 앞선 백팀은 5회 김동엽 3루타에 이은 김응민 희생플라이로 추가점을 뽑았다.
▲ 김호재 ⓒ 삼성 라이온즈

청팀은 7회 마지막 이닝에서 대량 득점하며 추격했다. 대타 채상준이 좌익수 쪽 2루타를 쳤고 김경민이 우전 안타를 날렸다. 신동수가 2루수-유격수-1루수로 이어지는 병살타를 쳐 점수와 아웃카운트 2개가 바뀌었다. 2사 주자 없을 때 김지찬이 백팀 2루수 양우현 실책으로 출루했다. 송준석이 중전안타, 이현동이 2타점 적시타, 김호재가 1타점 2루타를 날려 4점을 만들었다. 그러나 경기를 뒤집지는 못했다. 

김동엽은 3루타 포함 4타수 3안타 2타점, 김호재는 2루타 2개 포함 4타수 3안타 1타점으로 활약했다. 
▲ 윤성환 ⓒ한희재 기자

청팀 선발투수 윤성환은 3이닝 6피안타 1사구 5실점(3자책점)으로 주춤했다. 윤성환에 이어 노성호가 1이닝 2탈삼진 무실점, 임현준이 1이닝 1피안타 1볼넷 1실점, 이승현이 2이닝 2피안타 1볼넷 3탈삼진 무실점 호투를 펼쳤다.

백팀 선발투수 최채흥은 4이닝 1피안타 4탈삼진 무실점으로 호투했다. 홍정우는 1이닝 2탈삼진 무실점, 구준범은 1이닝 1피안타 무실점, 김윤수는 1이닝 5피안타 4실점(1자책점)으로 수비 도움을 받지 못하며 흔들렸다.

스포티비뉴스=박성윤 기자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