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최희, 사업가 연인과 4월말 결혼 "간소화 비용 코로나 피해에 기부"[공식입장]

네이버구독_201006 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2020년 04월 06일 월요일

▲ 최희. 제공ㅣ샌드박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방송인 겸 유튜브 크리에이터 최희가 결혼한다.

최희의 소속사이자 MCN 업계 디지털 엔터테인먼트 기업인 샌드박스네트워크(이하 샌드박스)는 6일 “최희가 오는 4월 말 서울 모처에서 비연예인 예비신랑과 백년가약을 맺는다”고 밝혔다.

샌드박스 측은 “최희의 예비신랑은 일반 사업가로, 업무적으로 처음알게 된 두사람은 오랜 시간 지인으로 지내오던 중 지난 가을부터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했다”며 “서로를 향한 사랑과 존중을 기반으로 오는 4월 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고 밝혔다.

두 사람은 올해초 코로나19 이슈가 발생하면서 이미 예정됐던 결혼식을 한차례 미루기도 했으나 코로나 위기경보가 예상치 못하게 격상됨에 따라 식은 양가 가족 및 친지만 참석한 가운데 최대한 간소하고 조촐하게 치를 예정이다. 피로연과 신혼여행도 일체 생략한다.

대신 새로운 가정을 이루는 축복된 순간을 도움이필요한 곳에 널리 나누고 싶다는 본인의 뜻에 따라 국제어린이구호단체인 세이브더칠드런에 3000만원을 기부 하기로 결정했다. 전달된 성금은 이번 코로나19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저소득층 아동들의 긴급 생계비를 지원하는 데 쓰일 예정이다.

최희는 “많은 분들이 코로나 사태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결혼소식을 전하게 되어 조심스러운 마음”이라며 “그동안 보내주신 과분한 사랑에 보답하고자 ‘멋진 결혼식’ 보다 더 의미있는 곳에 감사함을 전하려고 한다. 앞으로도 성실하게 잘 사는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결혼 소감을전했다.

샌드박스측은 “최희는 결혼 후에도 방송과 유튜브 채널 등 다양한 플랫폼을 통해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것” 이라며, “인생의 2막을 앞두고 있는 최희에게 따뜻한 축하와 응원을 보내주시길 바란다”고 격려를 부탁했다.

2010년 케이블채널 KBSN 스포츠 아나운서로 데뷔한 ‘최희’는 사랑스럽고 지성미 넘치는 이미지로 많은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았다. KBSN ‘아이러브베이스볼’ 진행, KBS 라디오 ‘정은지의 가요광장’ 출연, SBS플러스 ‘김수미의밥은 먹고 다니냐’ 진행 등 방송을 통해 종횡무진 활약을 보여왔다.

2019년에는 샌드박스와 유튜브 채널 ‘노잼희TV’를 론칭하고 그동안 방송에서는 공개되지 않았던 내추럴하고 건강한 라이프스타일과 철학 등을 공개하며 크리에이터로서도 입지를 다지고 있다.

스포티비뉴스=강효진 기자 bestest@spotvnews.co.kr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