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부산세계탁구선수권, 9월 개최

정형근 기자 jhg@spotvnews.co.kr 2020년 04월 07일 화요일
[스포티비뉴스=정형근 기자] 코로나19 여파로 연기된 부산세계탁구선수권대회가 9월에 개최된다. 

국제탁구연맹(ITTF)은 코로나19 영향으로 이미 두 차례 연기된 대회를 오는 9월27일부터 10월4일까지 벡스코에서 개최할 것을 대회 조직위원회에 제안했다.대회조직위원회는 부산시와 협의해 국제탁구연맹의 제안을 수용하기로 결정했다.

하나은행 2020 부산 세계탁구선수권대회는 9월 27일부터 10월 4일까지 부산 벡스코 전시장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대회 공동조직위원장인 오거돈 부산시장은 “코로나로 인해 부산 대회가 2차례 연기되었으나, 9월에는 코로나 19가 완전히 종식되어 동 대회가 관광중심 도시 부산을 널리 알리고, 세계인들에게 새로운 희망과 휴식을 주는 축제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유승민 공동위원장은 “9월에 대회가 개최되는 만큼 전문 인력 및 자원봉사자 확보 계획을 다시 수립하고 새로운 각오로 대회를 준비하여 탁구 역사상 최고의 선수권대회로 만들겠다”고 말했다. 

대회는 당초 3월22일부터 29일까지 열기로 했으나 코로나 사태로 6월로 한차례 연기됐고 9월로 일정이 바뀌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