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김상혁‧송다예, 끝나버린 '럽스타그램'…결혼 1년 만에 파경→SNS 비공개‧게시물 삭제

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2020년 04월 07일 화요일

▲ 결혼 1년 만에 파경한 김상혁(왼쪽), 송다예 부부. 출처l김상혁 SNS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그간 '럽스타그램'으로 화제를 모은 그룹 클릭비 출신 가수 김상혁과 쇼핑몰 CEO 송다예 부부의 SNS에서 서로의 흔적을 찾을 수 없게 됐다. 이들 부부가 결혼 1년 만에 파경을 맞았기 때문. 

7일 김상혁은 송다예와 이혼을 알렸다. 두 사람은 성격 차이를 극복하지 못하고 1년 만에 이혼을 결심, 조용히 이혼 절차를 밟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최대한 조용히 이혼 과정을 매듭짓고 각자의 길을 가기로 했다는 두 사람은 현재 각자 SNS에서도 흔적을 정리하고 있다. 송다예는 현재 자신의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했고, 김상혁 sNS에는 결혼 전 방송인 장성규에게 결혼식 사회를 부탁하는 식사 자리 ‘인증샷’이 담긴 게시물 하나만 송다예 흔적이 남아있을 뿐, 결혼과 송다예 관련 모든 흔적이 삭제된 상태다.

▲ SNS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한 송다예. 출처l송다예 SNS

다만 해당 소식이 전해지자, 김상혁은 파경과 관련해 심경글을 SNS에 전했다. 파경 소식을 전해 죄송하다는 김상혁은 마음이 무겁다며 속상한 심정을 밝혔다.

특히 그간 ‘럽스타그램’으로 연애부터 결혼 생활을 공개해온 이들이기에 누리꾼들이 받는 충격 또한 상당하다. 또한 온라인 의류 쇼핑몰 CEO인 송다예는 SNS 소통이 필요한 직업이지만 계정을 비공개로 전환해, 누리꾼들은 그가 쏟아지는 관심에 부담을 느낀 듯 하다고 추측하기도 했다.

김상혁과 송다예는 지난해 4월 서울 모처에서 결혼식을 올렸다. 특히 이들 부부는 '럽스타그램'뿐만 아니라 강원도 산불 재해 지역을 위해 기부하는 가 하면, '아내의 맛'에도 합류하는 등 서로에 대한 사랑을 숨기지 않아, 이들의 파경 소식이 더더욱 충격으로 전해지고 있다.

스포티비뉴스=정유진 기자 u_z@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