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몬스타엑스 탈퇴한 원호, 하이라인과 새 출발 "과거 행동 반성"[공식입장]

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2020년 04월 10일 금요일
▲ 그룹 몬스타엑스 출신 원호가 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고 솔로 가수, 프로듀서로 새롭게 활동한다. 제공|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몬스타엑스 출신 가수 원호가 하이라인 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맺고 새 출발을 알렸다. 

10일 하이라인은 "원호와 최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알렸다. 원호는 하이라인엔터테인먼트에서 솔로 아티스트이자 프로듀서로 변신한다.  

원호는 하이라인을 통해 “지난 날의 어리석고 경솔했던 행동에 대해 깊이 반성하고 있다"며 "이렇게 기회를 주신 팬들에게 정말 감사하고, 보내주신 성원에 보답할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하이라인은 "원호가 솔로 아티스트로서 앞으로 새롭게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전폭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원호는 지난해 10월 말 대마 등 마약 관련 의혹에 휩싸였고, 당시 소속 그룹이었던 몬스타엑스에서 탈퇴했다. 지난달 서울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원호에게 제기된 마약 관련 혐의 조사를 마무리하고, 무혐의 처분을 내린 바 있다. 

원호와 전속계약을 맺은 하이라인은 DJ 소다, 프로듀서 드레스, 플루마 등이 소속되어있다.

스포티비뉴스=박소현 기자 sohyunpark@spotvnews.co.kr 

[스포티비뉴스가 여러분의 스포츠 현장 제보(jebo@spotvnews.co.kr)를 기다립니다.]

<저작권자 ⓒ SPOTV 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